2021년 09월 21일 (Tue)                                          공지사항 이용가이드 광고안내 광고문의 운영자에게

추천검색어   |  필리핀 음악   |  필리핀 역대대통…

AM 05시 20분

HOME > 좋은친구들 > 뉴스 각종소식

국내외의 뉴스와 각종 소식을 올리는 공간 입니다.
출처를 밝혀주십시오..

작성일 : 21-07-03 21:05
[필리핀] 파키아오 대선 출마 시사..두테르테는 '견제 모드'
 글쓴이 : 뉴스타임
 
파키아오 "정치인은 더 높은 자리 원해..복귀전 후 결심 발표"
두테르테 "파키아오는 아무렇게 지껄여"
매니 파키아오가 지난달 22일 필리핀의 한 체육관에서 복귀전을 대비해 훈련하고 있다. /AFP연햡뉴스
[서울경제]

세계 복싱계의 살아있는 전설이자 필리핀의 상원의원인 매니 파키아오(42)가 내년 대선에 출마할 뜻을 시사했다. 로드리고 두테르테 대통령은 급속도로 파키아오를 견제하는 모습을 보이고 있다.

파키아오는 2일(현지시간) 필리핀에서 AFP 통신과 만나 “나는 정치인이다. 모든 정치인은 더 높은 자리를 꿈꾼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적절한 때 내 결심을 발표하겠다. 아마 경기 이후가 될 것”아라고 말했다. 파키아오는 내달 21일 미국에서 복귀전을 치른다.

파키아오의 이날 발언은 사실상 대선 출마 뜻을 드러낸 것으로 해석된다.

당초 파키아오는 두테르테의 오랜 지지자였다. 그러나 최근들어 정부의 부패 의혹을 제기하는가 하면 친중 성향에 대해서도 비판 목소리를 냈다.

최근에는 만약 대통령이 된다면 현 대통령을 형사적으로 보호해 줄 것이냐는 질문에 “모든 사람은 법을 지킬 의무가 있다”고 말했다. 두테르테를 봐줄 생각이 없다는 없다는 뜻이다.

파키아오가 이런 식으로 거리를 두자 과거 한때 파키아오를 대통령감이라고 치켜세우던 두테르테의 태도도 완전히 바뀌었다.

현지 매체에 따르면 두테르테는 전날 기자들과 만나 "파키아오가 의사당에 앉아 있기를 기대한다. 어디 가지 말고 네가 얘기하던 부패 혐의를 조사해 찾아내라. 그렇게 하지 않는다면 '형편없는 녀석'(shit)이라고 말하겠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이어 "복싱 챔피언이 정치에서도 챔피언이라는 걸 의미하지는 않는다. 그는 아무렇게나 지껄이고 있다"고 강력 비난했다.

필리핀의 정치체제는 6년 단임 대통령제다. 두테르테 대통령은 다시 출마할 수 없지만 내년 대선에 자신의 딸인 사라(42) 다바오 시장을 내보낼 수 있다. 그렇게 되면 파키아오와 두테르테의 딸이 대결하게 된다.

두테르테는 부통령에 출하마는 방안도 검토하고 있다. 필리핀의 부통령은 대통령 후보의 러닝메이트로 선거에 나서는 것은 미국과 같지만 투표는 정·부통령에 대해 따로 한다. 때문에 대통령과 부통령이 다른 당에서 나올 수 있다. 가능성은 낮지만 파키아오 대통령, 두테르테 부통령 체제가 구성될 수도 있다는 뜻이다.

맹준호 기자

커뮤니티 > 뉴스 각종소식 > 파키아오 대선 출마 시사..두테르테는 '견제 모드'

2021년 09월 21일 (Tue)                                          공지사항 이용가이드 광고안내 광고문의 운영자에게

추천검색어   |  필리핀 음악   |  필리핀 역대대통…

AM 05시 20분

HOME > 좋은친구들 > 뉴스 각종소식

국내외의 뉴스와 각종 소식을 올리는 공간 입니다.
출처를 밝혀주십시오..

작성일 : 21-07-03 21:05

Total 9,069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9069 [필리핀] 필리핀, 복싱영웅 파퀴아오 상원의원 대선 출마 뉴스타임 09-19
9068 [필리핀] '괴짜? NO!' 투헬 감독, 필리핀 가정부에 '수술… 뉴스타임 09-18
9067 [필리핀] 필리핀 두테르테, 6100명 살해된 '마약과의 전쟁' ICC… 뉴스타임 09-16
9066 [필리핀] ICC, '마약과의 전쟁' 필리핀 본격 수사 착수 뉴스타임 09-16
9065 [필리핀] '미인계' 이용하는 필리핀의 공산주의 퇴치 작전, 논… 뉴스타임 09-14
9064 [필리핀] 필리핀 경제지원 확대..EDCF 한도 30억달러로 3배↑ 뉴스타임 09-14
9063 [필리핀] 필리핀 미인대회 수상자, 공산당 소탕 운동 '막달레나 미션… 뉴스타임 09-14
9062 [필리핀] 필리핀, 1년 반 만에 대면 수업 허용 뉴스타임 09-14
9061 [필리핀] “교실 어떻게 생겼는지 몰라요”…필리핀 ‘학습 위기’ 가속화 뉴스타임 09-14
9060 [필리핀] 태풍 '찬투' 필리핀 강타..피해 속출 뉴스타임 09-13
9059 [필리핀] 필리핀 이민청, "만료된 비자로도 필리핀 더 체류할 수 있게" 뉴스타임 09-13
9058 [필리핀] 필리핀 에어라인, 미국서 파산 신청 뉴스타임 09-13
9057 [국내] 유명 아이돌 母 필리핀 대학 학위 브로커? 대학 측 '펄쩍&#… 뉴스타임 09-13
9056 [필리핀] 필리핀, 인플레이션이 심각한 수준 뉴스타임 09-11
9055 [국내] 아이돌 출신 배우 母, 필리핀 대학 학위 불법매매 의혹 "800만원… 뉴스타임 09-10
9054 [국내] 한국철도, 태국·필리핀 등 10개국 교통공무원 온라인 연수 성료 뉴스타임 09-10
9053 [필리핀] 필리핀 고아원서 어린 고아 99명 코로나19 감염 뉴스타임 09-09
9052 [국내] 푸드나무, 맛있닭 33가지 제품 필리핀 수출 확대 뉴스타임 09-09
9051 [필리핀] 두테르테 필리핀 대통령, 내년 부통령 선거 출마…권력 연장 ‘… 뉴스타임 09-09
9050 [필리핀] 필리핀 집권당, 오늘 두테르테 대통령을 내년 부통령 후보로 지… 뉴스타임 09-08
9049 [필리핀] 필리핀, 실업자 6월 또 증가... 376만명 이상 뉴스타임 09-08
9048 [국내] 한화큐셀, 필리핀 태양광 발전 합작사 매각 뉴스타임 09-08
9047 [필리핀] 필리핀, '코로나 이후 관심 주목받을 여행지' 탑 7에 … 뉴스타임 09-08
9046 [필리핀] 손님 기다리는 필리핀 세발 오토바이 운전자들 뉴스타임 09-08
9045 [필리핀] 코로나 이후 주목받을 여행지로 필리핀을 선정한 이유는? 뉴스타임 09-08
9044 [국내] 200억 마약밀매 잡고보니..고객명단에 '에이미' 있었… 뉴스타임 09-08
9043 [국내] '한-아세안 교통협력 포럼' 개최..태국·필리핀 등 10… 뉴스타임 09-07
9042 [국내] 200억 상당 마약 밀매 조직 검거..에이미 등 상습투약자 구속 뉴스타임 09-07
9041 [필리핀] 필리핀, 경제 위축 조짐에 수도 마닐라 등 봉쇄 완화 뉴스타임 09-07
9040 [국내] 다산제약, 고혈압 치료제 필리핀 수출 등록 뉴스타임 09-07
9039 [국내] 지인 아들 살해 후 알몸 활보..필리핀 여성 영장 신청 뉴스타임 09-07
9038 [국내] 제 13호 태풍 꼰선(CONSON) 현재위치 필리핀 세부 뉴스타임 09-07
9037 [국내] [말말말] "윤석열 귀하는 두테르테의 하수인이었다" 뉴스타임 09-07
9036 [국내] 필리핀 LCS "동해 망상 관광단지 투자 속도낼 것" 뉴스타임 09-06
9035 [국내] "악령 때문에.." 미군 3살 아들 살해 후 '나체활보' … 뉴스타임 09-06
9034 [국내] 지인 3세 아들 살해한 뒤 나체로 돌아다닌 30대 필리핀 여성 체… 뉴스타임 09-05
9033 [필리핀] "코로나 땜에 '진짜 사나이' 못 됐다" 필리핀 단체 포… 뉴스타임 09-05
9032 [필리핀] 필리핀, 9월 6일부터 10개국 여행 금지 해제 조치 뉴스타임 09-05
9031 [필리핀] 확진자 급증에 병원 떠나는 필리핀 간호사들.."과중한 업무와 낮… 뉴스타임 09-04
9030 [필리핀] 中-필리핀, 농업 분야서 협력 강화 예고 뉴스타임 09-04
9029 [필리핀] 필리핀, 코로나19 확산 와중에 방역물품 '고가 구매' … 뉴스타임 09-03
9028 [필리핀] 필리핀의 국어는 영어가 아니라 '필리핀어'입니다 뉴스타임 09-03
9027 [국내] 현대로템, 다음주 필리핀 객차 첫 도착 예정 뉴스타임 09-03
9026 [필리핀] 필리핀, 동남아 2번째로 큰 자동차 시장 부상 뉴스타임 09-03
9025 [국내] 노사발전재단, 필리핀 韓기업 대상 '웹세미나' 뉴스타임 09-02
9024 [국내] 이스트게임즈, 카발 모바일 필리핀 스토어 ‘매출 1위’ 뉴스타임 09-02
9023 [필리핀] "밀린 위험수당 지급하라"..필리핀 의료진, 마스크 쓰고 시위 뉴스타임 09-02
9022 [국내] 한전, 필리핀 일리한 복합화력 '무고장 500일' 쾌거 뉴스타임 09-01
9021 [국내] 세관 통관 빙자 '로맨스 스캠' 금전사기 주의보 뉴스타임 09-01
9020 [국내] 이스트게임즈 '카발모바일' 필리핀에서 RPG 장르 매출… 뉴스타임 09-01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