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12월 05일 (Sat)                                          공지사항 이용가이드 광고안내 광고문의 운영자에게

추천검색어   |  필리핀 한인수...   |  필리핀 화폐...

AM 01시 43분

HOME > 좋은친구들 > 뉴스 각종소식

국내외의 뉴스와 각종 소식을 올리는 공간 입니다.
출처를 밝혀주십시오..

작성일 : 20-08-01 19:57
[필리핀] 확진자 5000명 폭증에 필리핀 의료진 "제2의 뉴욕 된다"
 글쓴이 : 뉴스타임
 

(서울=뉴스1) 권영미 기자 = 필리핀의 코로나19 일일 확진자가 1일 하루에만 5000명에 육박하면서 "여기가 제2의 뉴욕이 될 것"이라는 절박한 경고가 필리핀 의료계로부터 나오고 있다. 이들은 두테르테 정부에 최근 완화한 봉쇄령을 다시 강화하라고 촉구하고 나섰다.

로이터통신에 따르면 필리핀 보건부는 이날 사상 최대인 4963명의 신규 확진자가 나왔다고 보고했다. 일일 확진자만 보면 멕시코와 러시아에 이어 세계에서 세번째다. 총 확진자는 9만8232명이고 사망자는 17명 늘어난 2039명이다.

AFP통신에 따르면 이처럼 상황이 긴박해지자 필리핀의 수만명의 의사들을 대표하는 80개 의료 단체는 정부에 공개 서한을 보내 "우리는 국가에 조난 신호를 보낸다. 의료 시스템이 감당하지 못하고 있다"고 호소했다.

그러면서 "우리는 코로나19와의 싸움에서 지고 있다. 단합된 최종 행동 계획을 세워야 한다"고 촉구했다. 한 보건 단체 관계자는 "이번 새로운 코로나 사태로 필리핀은 제2의 뉴욕이 될 것 같다"면서 "환자들이 집이나 들것 위에서 죽는 벼랑 끝 상황으로 내몰릴 것"이라고 우려했다.

필리핀 의료진은 이미 34명이 코로나로 사망했고 많은 보건종사자들이 코로나에 걸리거나 걸릴 공포에 직장을 떠나고 있다. 병원들은 환자로 가득차 새 환자를 받아들일 수 없는 상태가 되고 있다.

의사들은 로드리고 두테르테 대통령에게 이달 15일까지 수도 마닐라와 그 인근을 '강화된 지역 격리' 상태에 두고 전략을 다시 짤 시간을 가져야 한다고 촉구했다.

두테르테 정부는 지난 3월 엄격한 봉쇄조치를 취했지만 경제 침체를 우려해 최근 규제를 완화했다. 정부는 의료진의 이 제안에 반대하다가 수시간 후 고려해보겠다고 밝혔다.


커뮤니티 > 뉴스 각종소식 > 확진자 5000명 폭증에 필리핀 의료진 "제2의 뉴욕 된다"

2020년 12월 05일 (Sat)                                          공지사항 이용가이드 광고안내 광고문의 운영자에게

추천검색어   |  필리핀 한인수...   |  필리핀 화폐...

AM 01시 43분

HOME > 좋은친구들 > 뉴스 각종소식

국내외의 뉴스와 각종 소식을 올리는 공간 입니다.
출처를 밝혀주십시오..

작성일 : 20-08-01 19:57

Total 8,391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8391 [필리핀] 필리핀 남부서 IS연계 반군이 군부대 습격, 경찰차 방화 뉴스타임 12-04
8390 [필리핀] '마약과의 전쟁' 두테르테 "인권 신경 안 써…먼저 쏴… 뉴스타임 12-04
8389 [필리핀] 필리핀 '복싱 영웅' 파키아오, 여당 대표로 선출..대… 뉴스타임 12-03
8388 [필리핀] 美中사이에 놓인 '필리핀식' 균형외교 파트너는 러시… 뉴스타임 12-03
8387 [필리핀] 필리핀 마닐라서 올해는 크리스마스 캐럴 안 들릴 듯 뉴스타임 12-02
8386 [필리핀] 디지털 마케팅 '불모지' 필리핀 공략하는 청년 창업가 뉴스타임 12-02
8385 [국내] 열대과일·음식·해변..필리핀서 가장 그리운 것들 뉴스타임 11-30
8384 [국내] 청도 '더미소' 떡복이, 중소기업 제품 첫 필리핀 수출 뉴스타임 11-30
8383 [필리핀] 코로나19·태풍 피해 숨통 틔인 필리핀 재난지원금… 순기능·역… 뉴스타임 11-30
8382 [필리핀] “돈 어떡해요”…필리핀 7살 소녀, 42인분 주문 오류로 눈물 뉴스타임 11-30
8381 [국내] 코로나19 여파 속 한·필리핀 작가들이 보는 ‘삶’ 뉴스타임 11-30
8380 [국내] "내가 죽였다"… 베트남 호찌민서 한국인끼리 토막살인 뉴스타임 11-29
8379 [필리핀] "한국인처럼 되려다 정체성 잃어"…한국 비하 발언한 필리핀 가… 뉴스타임 11-29
8378 [필리핀] 필리핀,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구매…전체 인구 3분의 2 접종 가… 뉴스타임 11-27
8377 [필리핀] 필리핀군 헬기 추락, 1명 사망 뉴스타임 11-27
8376 [필리핀] 필리핀 제공 美 군수품에 토우 미사일·해상정찰드론 포함 뉴스타임 11-26
8375 [필리핀] 필리핀 국방장관 "남중국해 강대국 경쟁에 아세안 단결해야" 뉴스타임 11-26
8374 [국내] 한국-필리핀 '비대면 교육시대, 저작권' 포럼 개최 뉴스타임 11-26
8373 [국내] 한국, 필리핀에 50만달러 상당 코로나 방역물품 지원 뉴스타임 11-26
8372 [필리핀] 흔들리는 필리핀…"내년에도 금융위기 수준" 뉴스타임 11-26
8371 [필리핀] 주필리핀 한국대사관 필리핀 직원 코로나19 확진 뉴스타임 11-25
8370 [국내] 부산항 입항 파나마 화물선서 필리핀 선원 1명 확진 뉴스타임 11-25
8369 [국내] 필리핀에서 5만명 개인정보 팔아 3억 챙긴 30대 실형 뉴스타임 11-25
8368 [필리핀] 필리핀에 몰래 입국하려던 한국인 두 명 적발 뉴스타임 11-25
8367 [필리핀] 필리핀, 내년 6천만 명 코로나19 백신 접종 대상 뉴스타임 11-24
8366 [필리핀] 필리핀 택시 창문에 비친 크리스마스 트리 뉴스타임 11-24
8365 [필리핀] 필리핀에서 즐기는 특별한 야외 액티비티 뉴스타임 11-24
8364 [필리핀] 比 케손시에 설치하는 크리스마스 장식 뉴스타임 11-24
8363 [필리핀] 세부퍼시픽 "이름 철자 틀려도 쉽게 바꾼다..셀프 서비스 강화" 뉴스타임 11-24
8362 [필리핀] 산후안시, 온라인 한국어 과정 종강 기념식 개최 뉴스타임 11-24
8361 [국내] 필리핀서 26일 신남방정책 플러스 웹세미나 개최 뉴스타임 11-24
8360 [필리핀] 필리핀 부통령이 대통령을 '여성혐오주의자'로 꼬집은… 뉴스타임 11-24
8359 [국내] 대법 "필리핀 한의사 자격증 따고 불법시술, 벌금 300만원" 뉴스타임 11-24
8358 [국내] 필리핀, 韓정부에 농수산업 프로젝트 자금 지원 구애 뉴스타임 11-24
8357 [국내] 박왕열은 어떻게 마약왕 전세계가 되었나? 뉴스타임 11-24
8356 [국내] 충남도, 조미김 수출 4배 폭증..중국 미국 필리핀 호주 태국 인… 뉴스타임 11-24
8355 [필리핀] 필리핀,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최소 2000만회분 등 총 6000만회분… 뉴스타임 11-24
8354 [필리핀] 포즈 취하는 오브라이언 보좌관과 필리핀 외무 뉴스타임 11-23
8353 [국외] 미국, 베트남·필리핀과 결속 다지며 중국에 공세 뉴스타임 11-23
8352 [필리핀] 한전, 필리핀 조세당국과 분쟁 해결 뉴스타임 11-23
8351 [국내] 휴먼아시아 '필리핀 빈곤가정 속옷 보내기 운동' 뉴스타임 11-23
8350 [국내] 필리핀 관광부, 여행사이트 'Travel Philippines' 뉴스타임 11-23
8349 [필리핀] 방탄소년단 정국 필리핀 팬클럽, 태풍 피해 입은 현지인들 위한 … 뉴스타임 11-23
8348 [필리핀] 필리핀서 한국 교민 대상 총기 강도…금목걸이 빼앗겨 뉴스타임 11-19
8347 [필리핀] 필리핀, 기준금리 2.0%로 25bp 인하 뉴스타임 11-19
8346 [필리핀] [영상] 아빠는 용감했다..태풍 휩쓴 필리핀서 전선 줄타기한 사… 뉴스타임 11-18
8345 [국내] 음성군 필리핀 근로자들, 고향 이재민 돕기 나눔실천 적극 뉴스타임 11-18
8344 [국내] 남동발전-한전, 필리핀 세부발전소 비대면 수출상담회 개최 뉴스타임 11-18
8343 [국내] 필리핀의 크리스마스는 길게 즐겨요 뉴스타임 11-17
8342 [국내] 함안단감, 필리핀 첫 수출…내년까지 70여톤 수출 뉴스타임 11-17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