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12월 05일 (Sat)                                          공지사항 이용가이드 광고안내 광고문의 운영자에게

추천검색어   |  필리핀 지도...   |  컬러코딩 시간

AM 01시 11분

HOME > 좋은친구들 > 뉴스 각종소식

국내외의 뉴스와 각종 소식을 올리는 공간 입니다.
출처를 밝혀주십시오..

작성일 : 20-07-08 12:15
[국내] 돼지고기로 코로나 감염될 수 있다고? 그걸 그리 해석하나??
 글쓴이 : 뉴스타임
 

7일 국내 언론들이 해외 보도를 인용 '돼지고기를 통한 코로나19 감염' 가능성을 보도했습니다. 한돈산업 입장에서는 최근 중국발 돼지 관련 'G4 신종 바이러스'의 전세계 유행 가능성 보도에 이은 추가 악재 소식 입니다. 

 

돼지피부에서 코로나19 바이러스가 최대 2주간 생존하며, 고기를 통해 감염 가능성을 전하는 언론기사들@네이버 검색 갈무리 
▲ 돼지피부에서 코로나19 바이러스가 최대 2주간 생존하며, 고기를 통해 감염 가능성을 전하는 언론기사들@네이버 검색 갈무리 

 

국내 주요 언론들은 '냉장 상태의 돼지 피부에서 코로나19 바이러스가 가장 오래 생존했다'며, '조리된 돼지고기가 아닌 날고기를 만진 뒤 손을 얼굴에 대지 말라'고 친절한(?) 주의를 당부했습니다. 

 

이들 기사의 최초 바탕은 지난 3일 메디알카이브(medRxiv.org)라는 의학 논문 홈페이지에 게재된 한 논문(바로보기)입니다. 제목은 '피부, 지폐, 의복에 대한 코로나19의 안정성 모형화(Modeling the Stability of Severe Acute Respiratory Syndrome Coronavirus 2 (SARS-CoV-2) on Skin, Currency, and Clothing)' 입니다. 

 

해당 논문의 연구자들은 코로나19 바이러스의 피부, 지폐, 의류 등의 매개체를 통한 전파 정도를 알아보기 위해 세 가지 온도(4℃, 22℃ 및 37℃) 조건 하에 바이러스를 노출시키는 실험을 실시하였습니다. 이때 피부의 경우 사람 피부와 가장 유사한 돼지 피부를 이용하였습니다. 돼지 피부는 털이 제거되었습니다. 

 

 

실험 결과 피부에서는 4℃에서 바이러스가 14일간 안정적인 것을 확인했습니다. 반면 22℃에는 96시간, 37℃에는 8시간 동안 안정적이었습니다. 

 

지폐와 의류에서는 4℃에서 대략 72~96시간 동안 안정적이었으며, 22℃와 37℃에서의 안정적인 시간은 몇 시간에 불과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이에 연구자들은 결론에서 "코로나19 바이러스의 안정성과 온도 사이에는 반비례 관계가 확인되었다"며, "특히, 피부에 대한 바이러스 안정성 실험은 일반인뿐만 아니라 밀착이 일반적인 작업장에서 전파를 최소화하기 위해 지속적인 손 위생 관행이 필요함을 보여준다"고 밝혔습니다. 

 

결국 해당 논문의 요지는 특히 피부에 바이러스가 상당시간 안정적이니 손을 수시로 잘 씻는 등 위생에 신경쓰라는 것입니다. 돼지 피부는 단지 사람 피부를 대신해 선택한 것입니다. 돼지 피부라서 실험 결과가 특이하게 나온 것이 아닙니다. 소나 닭 등 다른 동물의 피부에서도 마찬가지 결과가 나올 것으로 추정됩니다. 저온상태의 농산물도 마찬가지일 것으로 예상됩니다. 

 

 

하지만, 우리 일반 언론들은 해외 언론 기사를 그대로 번역해 여기에 미국의 가공공장 등의 사례를 더해 '고기를 통한 감염 위험'이라는 위험한 상상력을 만든 것으로 보입니다. 원 논문을 제대로 읽었는지 의문이 드는 대목입니다. 잘못된 메시지를 담은 기사로 인해 엉뚱한 피해자가 나올 수 있다는 비판을 피하기 어려울 듯 합니다. 

 

관련해 대한수의사회 재난형동물감염병대책위원회 위원장을 맡고 있는 조호성 교수(전북대)는 "이번 논문을 통해 돼지고기를 통한 코로나19 전파 위험성은 과장되었다고 생각한다. 돼지 피부에서 바이러스 생존이 가능할 수 있지만, 실제 사람으로의 감염 가능성은 그 나라의 방역 시스템이 얼마나 잘 작동하는지에 따라 위험도는 달라질 수 있다"고 말했습니다. 

 

또한, "돼지는 코로나19에 감염되지 않는 것으로 알려져 있고 국내 양돈장 및 육가공 종사자에서 코로나19 양성 환자가 나온 바가 없어 국내 상황에서 돼지고기를 통한 코로나19 전파 위험은 걱정하지 않아도 된다고 판단된다"고 덧붙였습니다. 



커뮤니티 > 뉴스 각종소식 > 돼지고기로 코로나 감염될 수 있다고? 그걸 그리 해석하나??

2020년 12월 05일 (Sat)                                          공지사항 이용가이드 광고안내 광고문의 운영자에게

추천검색어   |  필리핀 지도...   |  컬러코딩 시간

AM 01시 11분

HOME > 좋은친구들 > 뉴스 각종소식

국내외의 뉴스와 각종 소식을 올리는 공간 입니다.
출처를 밝혀주십시오..

작성일 : 20-07-08 12:15

Total 8,391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8391 [필리핀] 필리핀 남부서 IS연계 반군이 군부대 습격, 경찰차 방화 뉴스타임 12-04
8390 [필리핀] '마약과의 전쟁' 두테르테 "인권 신경 안 써…먼저 쏴… 뉴스타임 12-04
8389 [필리핀] 필리핀 '복싱 영웅' 파키아오, 여당 대표로 선출..대… 뉴스타임 12-03
8388 [필리핀] 美中사이에 놓인 '필리핀식' 균형외교 파트너는 러시… 뉴스타임 12-03
8387 [필리핀] 필리핀 마닐라서 올해는 크리스마스 캐럴 안 들릴 듯 뉴스타임 12-02
8386 [필리핀] 디지털 마케팅 '불모지' 필리핀 공략하는 청년 창업가 뉴스타임 12-02
8385 [국내] 열대과일·음식·해변..필리핀서 가장 그리운 것들 뉴스타임 11-30
8384 [국내] 청도 '더미소' 떡복이, 중소기업 제품 첫 필리핀 수출 뉴스타임 11-30
8383 [필리핀] 코로나19·태풍 피해 숨통 틔인 필리핀 재난지원금… 순기능·역… 뉴스타임 11-30
8382 [필리핀] “돈 어떡해요”…필리핀 7살 소녀, 42인분 주문 오류로 눈물 뉴스타임 11-30
8381 [국내] 코로나19 여파 속 한·필리핀 작가들이 보는 ‘삶’ 뉴스타임 11-30
8380 [국내] "내가 죽였다"… 베트남 호찌민서 한국인끼리 토막살인 뉴스타임 11-29
8379 [필리핀] "한국인처럼 되려다 정체성 잃어"…한국 비하 발언한 필리핀 가… 뉴스타임 11-29
8378 [필리핀] 필리핀,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구매…전체 인구 3분의 2 접종 가… 뉴스타임 11-27
8377 [필리핀] 필리핀군 헬기 추락, 1명 사망 뉴스타임 11-27
8376 [필리핀] 필리핀 제공 美 군수품에 토우 미사일·해상정찰드론 포함 뉴스타임 11-26
8375 [필리핀] 필리핀 국방장관 "남중국해 강대국 경쟁에 아세안 단결해야" 뉴스타임 11-26
8374 [국내] 한국-필리핀 '비대면 교육시대, 저작권' 포럼 개최 뉴스타임 11-26
8373 [국내] 한국, 필리핀에 50만달러 상당 코로나 방역물품 지원 뉴스타임 11-26
8372 [필리핀] 흔들리는 필리핀…"내년에도 금융위기 수준" 뉴스타임 11-26
8371 [필리핀] 주필리핀 한국대사관 필리핀 직원 코로나19 확진 뉴스타임 11-25
8370 [국내] 부산항 입항 파나마 화물선서 필리핀 선원 1명 확진 뉴스타임 11-25
8369 [국내] 필리핀에서 5만명 개인정보 팔아 3억 챙긴 30대 실형 뉴스타임 11-25
8368 [필리핀] 필리핀에 몰래 입국하려던 한국인 두 명 적발 뉴스타임 11-25
8367 [필리핀] 필리핀, 내년 6천만 명 코로나19 백신 접종 대상 뉴스타임 11-24
8366 [필리핀] 필리핀 택시 창문에 비친 크리스마스 트리 뉴스타임 11-24
8365 [필리핀] 필리핀에서 즐기는 특별한 야외 액티비티 뉴스타임 11-24
8364 [필리핀] 比 케손시에 설치하는 크리스마스 장식 뉴스타임 11-24
8363 [필리핀] 세부퍼시픽 "이름 철자 틀려도 쉽게 바꾼다..셀프 서비스 강화" 뉴스타임 11-24
8362 [필리핀] 산후안시, 온라인 한국어 과정 종강 기념식 개최 뉴스타임 11-24
8361 [국내] 필리핀서 26일 신남방정책 플러스 웹세미나 개최 뉴스타임 11-24
8360 [필리핀] 필리핀 부통령이 대통령을 '여성혐오주의자'로 꼬집은… 뉴스타임 11-24
8359 [국내] 대법 "필리핀 한의사 자격증 따고 불법시술, 벌금 300만원" 뉴스타임 11-24
8358 [국내] 필리핀, 韓정부에 농수산업 프로젝트 자금 지원 구애 뉴스타임 11-24
8357 [국내] 박왕열은 어떻게 마약왕 전세계가 되었나? 뉴스타임 11-24
8356 [국내] 충남도, 조미김 수출 4배 폭증..중국 미국 필리핀 호주 태국 인… 뉴스타임 11-24
8355 [필리핀] 필리핀,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최소 2000만회분 등 총 6000만회분… 뉴스타임 11-24
8354 [필리핀] 포즈 취하는 오브라이언 보좌관과 필리핀 외무 뉴스타임 11-23
8353 [국외] 미국, 베트남·필리핀과 결속 다지며 중국에 공세 뉴스타임 11-23
8352 [필리핀] 한전, 필리핀 조세당국과 분쟁 해결 뉴스타임 11-23
8351 [국내] 휴먼아시아 '필리핀 빈곤가정 속옷 보내기 운동' 뉴스타임 11-23
8350 [국내] 필리핀 관광부, 여행사이트 'Travel Philippines' 뉴스타임 11-23
8349 [필리핀] 방탄소년단 정국 필리핀 팬클럽, 태풍 피해 입은 현지인들 위한 … 뉴스타임 11-23
8348 [필리핀] 필리핀서 한국 교민 대상 총기 강도…금목걸이 빼앗겨 뉴스타임 11-19
8347 [필리핀] 필리핀, 기준금리 2.0%로 25bp 인하 뉴스타임 11-19
8346 [필리핀] [영상] 아빠는 용감했다..태풍 휩쓴 필리핀서 전선 줄타기한 사… 뉴스타임 11-18
8345 [국내] 음성군 필리핀 근로자들, 고향 이재민 돕기 나눔실천 적극 뉴스타임 11-18
8344 [국내] 남동발전-한전, 필리핀 세부발전소 비대면 수출상담회 개최 뉴스타임 11-18
8343 [국내] 필리핀의 크리스마스는 길게 즐겨요 뉴스타임 11-17
8342 [국내] 함안단감, 필리핀 첫 수출…내년까지 70여톤 수출 뉴스타임 11-17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