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09월 23일 (Wed)                                          공지사항 이용가이드 광고안내 광고문의 운영자에게

추천검색어   |  필리핀 지도...   |  필리핀 국가...

AM 00시 17분

HOME > 좋은친구들 > 뉴스 각종소식

국내외의 뉴스와 각종 소식을 올리는 공간 입니다.
출처를 밝혀주십시오..

작성일 : 19-12-07 13:00
[필리핀] 필리핀서 한국인 마약 제조·판매상, 경찰 함정단속에 덜미
 글쓴이 : 뉴스타임
 

(하노이=연합뉴스) 민영규 특파원 = '마약과의 유혈 전쟁'을 벌이는 필리핀에서 현지 경찰의 함정단속으로 50대 한국인 남성이 마약을 제조, 판매한 혐의로 체포됐다.

7일 현지 언론과 소식통에 따르면 김모(57) 씨는 지난 1일 필리핀 수도 메트로 마닐라에서 마약을 판매한 혐의로 경찰에 붙잡혔다.

김 씨는 "필로폰 50g을 5만 페소(약 120만원)에 사겠다"며 마약 구매자로 위장한 현지 경찰관의 말에 속아 밀거래 현장에 갔다가 상대방이 건넨 돈이 가짜임을 알아채고 달아나려다가 붙잡혔다.

김 씨는 당시 마약으로 추정되는 물질이 담긴 작은 봉지를 건넸던 것으로 알려졌다.

마약 거래 (PG) [정연주 제작] 일러스트

경찰은 또 지난 3일 필리핀 국가조사국(NBI)과 함께 김 씨가 마닐라에서 임대해 사용하는 콘도를 수색해 마약을 제조하는 데 쓰이는 도구와 마약으로 추정되는 투명 물질이 담긴 봉지를 여러 개 압수했다.

NBI는 이에 앞서 김 씨가 지난달 5일 이 콘도에 입주한 후 코를 찌르는 듯한 냄새가 난다는 이웃들의 제보를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김 씨는 2016년 관광비자로 필리핀에 입국해 불법 체류 중인 것으로 전해졌다.

필리핀 주재 한국대사관은 이 같은 통보를 받고 정확한 경위를 파악 중이다.

필리핀에서는 로드리고 두테르테 대통령이 취임한 직후인 2016년 7월 1일부터 마약과의 전쟁을 벌여 올해 7월까지 경찰과의 총격전 등으로 숨진 사망자가 공식 발표된 것만 6천847명이다.

인권단체들은 초법적 처형으로 인해 실제 사망자가 2만7천명에 이르는 것으로 추산했다.


커뮤니티 > 뉴스 각종소식 > 필리핀서 한국인 마약 제조·판매상, 경찰 함정단속에 덜미

2020년 09월 23일 (Wed)                                          공지사항 이용가이드 광고안내 광고문의 운영자에게

추천검색어   |  필리핀 지도...   |  필리핀 국가...

AM 00시 17분

HOME > 좋은친구들 > 뉴스 각종소식

국내외의 뉴스와 각종 소식을 올리는 공간 입니다.
출처를 밝혀주십시오..

작성일 : 19-12-07 13:00

Total 8,129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8129 [필리핀] 필리핀 관광부, 세계여행관광협회 "안전여행 스탬프(Safe Travel… 뉴스타임 09-22
8128 [필리핀] 한진 필리핀 수빅조선소, 호주-미국 컨소시엄에 매각 뉴스타임 09-22
8127 [국내] [전북은행] ‘필리핀 메트로뱅크’와 외화송금 업무협약 뉴스타임 09-22
8126 [필리핀] 두테르테, 오늘 유엔총회 연설..마약과의 전쟁, 남중국해 언급 뉴스타임 09-22
8125 [국외] 남중국해 힘겨루기… 필리핀에 공들이는 미·중 뉴스타임 09-21
8124 [필리핀] '국제 연안 정화의 날' 맞아 쓰레기 치우는 필리핀 여… 뉴스타임 09-21
8123 [필리핀] '국제 연안 정화의 날' 맞아 쓰레기 치우는 필리핀 아… 뉴스타임 09-21
8122 [국내] 현대건설, 6700억 필리핀 남북철도 공사 수주…기술력 입증 뉴스타임 09-21
8121 [국내] LIG넥스원, 대잠 어뢰 '청상어' 필리핀에 인도 뉴스타임 09-21
8120 [필리핀] 필리핀 인공 백사장에 몰린 인파 탓에 경찰서장 직위해제 뉴스타임 09-21
8119 [국외] '남중국해 갈등' 미국과 중국, 필리핀 우군 만들려 &#… 뉴스타임 09-21
8118 [필리핀] 필리핀 남부에 규모 6.1 지진..여진 잇따라 뉴스타임 09-21
8117 [국내] 민방위재난안전교육원, 필리핀에 재난위험 경감기법 전수 뉴스타임 09-20
8116 [필리핀] 필리핀, 코로나19 재난 사태 내년 9월까지 연장 뉴스타임 09-19
8115 [국내] 국내 감옥서 편지로 '필리핀 탈옥범' 도피 도와.."조… 뉴스타임 09-19
8114 [국내] 한국유나이티드제약, 코로나19 흡입 치료제 IND 신청...필리핀 … 뉴스타임 09-18
8113 [국내] 필리핀 6·25전쟁 참전 70주년 기념행사 뉴스타임 09-18
8112 [국내] 태백시, 필리핀 복지시설 돕기 민간 국제교류 협력사업 추진 뉴스타임 09-18
8111 [필리핀] 필리핀 관광부 추천, 코로나 시대의 '필리핀 비건 음식… 뉴스타임 09-17
8110 [국내] 필리핀 6.25전쟁 참전 70주년 기념행사 개최 뉴스타임 09-17
8109 [필리핀] [사진] 원격수업 중인 필리핀 교사 뉴스타임 09-16
8108 [필리핀] 필리핀군 구조헬기 추락해 4명 사망 뉴스타임 09-16
8107 [필리핀] 코로나19 급증 필리핀 국민 57% "최악상황은 오지도 않아" 뉴스타임 09-16
8106 [국내] 11호 태풍 '노을' 필리핀서 발생..18일 베트남 상륙 뉴스타임 09-16
8105 [국외] 두테르테 "中 코로나 백신 우선 구매하고 싶어" 러브콜 뉴스타임 09-15
8104 [필리핀] 필리핀 거리두기 30cm로 완화..우려의 목소리 높아 뉴스타임 09-15
8103 [국내] 초신성 멤버 2명, 필리핀 원정도박으로 입건..혐의 인정 뉴스타임 09-15
8102 [필리핀] 필리핀에서 구덩이에 빠졌다 구조된 아기 염소, 헤어진 가족과 … 뉴스타임 09-14
8101 [필리핀] 필리핀, 공공교통 사회적 거리 14일부터 축소 운영 뉴스타임 09-14
8100 [필리핀] 트랜스젠더 살해한 미군, 필리핀서 사면 후 추방 논란 뉴스타임 09-14
8099 [필리핀] '가난한 나라' 댓글에 국기 훼손까지..필리핀 교민의 … 뉴스타임 09-14
8098 [필리핀] 필리핀 코로나19 지원금 비리 무더기 적발 뉴스타임 09-13
8097 [필리핀] LG전자, 필리핀서도 '출동 AS' 지원한다 뉴스타임 09-13
8096 [필리핀] 필리핀의 역설…경기침체로 페소 가치 상승 뉴스타임 09-12
8095 [국외] 차기 교황 유력 후보 필리핀 타글레 추기경 코로나19 확진 뉴스타임 09-12
8094 [필리핀] 中국방부장, 두테르테에 "남중국해 문제, 역내국가간 해결해야" 뉴스타임 09-11
8093 [필리핀] 필리핀 페소 올해 상승세…수입 감소 때문 뉴스타임 09-11
8092 [국내] 제주, 잇따른 강력 태풍...필리핀 해역 30도 이상 고수온 영향 뉴스타임 09-11
8091 [필리핀] 성숙한 한국·필리핀 네티즌..인종차별 발언 갈등 봉합 뉴스타임 09-11
8090 [필리핀] 필리핀 대통령의 미군 특별사면이 코로나 백신 확보 목적? 뉴스타임 09-11
8089 [필리핀] 반한 트윗에 '쏘리, 필리핀' 답했더니.. "우리도 미안… 뉴스타임 09-11
8088 [필리핀] 코로나19 봉쇄기간 필리핀 '마약과의 전쟁' 사망자 급… 뉴스타임 09-10
8087 [필리핀] 두테르테, 中에 반기?.."영유권 분쟁지역서 미국인과 휴가 검토" 뉴스타임 09-09
8086 [국내] '필리핀 사탕수수밭 살인사건' 유족, 檢에 주범 재차 … 뉴스타임 09-09
8085 [필리핀] "작고 무식" 일부 한국 네티즌 비난에 필리핀 네티즌 반발 뉴스타임 09-09
8084 [국내] '필리핀 사탕수수밭' 살인주범 4년째 미송환…'… 뉴스타임 09-09
8083 [필리핀] 필리핀 남부 사랑가니 근해서 규모 6.3·5.7 지진 발생 뉴스타임 09-09
8082 [필리핀] 필리핀 가정식 '아도보' 홈쿡으로 필리핀 미식여행? 뉴스타임 09-09
8081 [필리핀] "'親中' 필리핀, 중국서 얻은 것은 '속국 취급&#… 뉴스타임 09-08
8080 [필리핀] 필리핀 관광부, 랜선 홈쿡 '먹어서 필리핀 속으로' 뉴스타임 09-08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