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년 02월 09일 (Thu)                                          공지사항 이용가이드 광고안내 광고문의 운영자에게

추천검색어   |  어메이징쇼   |  Anak

AM 06시 51분

HOME > 좋은친구들 > 뉴스 각종소식

국내외의 뉴스와 각종 소식을 올리는 공간 입니다.
출처를 밝혀주십시오..

작성일 : 22-11-27 14:16
[필리핀] 필리핀, 물가인상으로 실질소득 감소... 대출 증가 가속화
 글쓴이 : 뉴스타임
 

약 45%가 생활고로 인한 대출에 의존, 팬데믹으로 인한 생활고 가중

사진=뉴시스 제공.
사진=뉴시스 제공.

소득 감소와 함께 상품 가격의 지속적인 상승으로 인해 지난 1년 동안 더 많은 필리핀 사람들이 차입금(대출금)이 증가했다.

소비자 금융 회사인 Digido가 실시한 최근 조사에 따르면 인플레이션 상승과 팬데믹의 지속되는 영향으로 인해  필리핀 국민들이 지난 12개월 동안 대출에 대한 관심과 사용이 가속화되었다고 현지 마간다통신이 27일 보도했다.

이것은 전체 소득이 감소하고 있지만 필리핀 사람들의 지출은 여전히 증가 추세에 있기 때문이다. 

설문 조사에 따르면 필리핀인의 22%는 이전보다 더 자주 대출을 받았고 13%는 대출을 사용했거나 계속 사용할 계획이며 10%는 더 많은 대출을 신청하기 시작했다.

국민들의 약 45%가 대출에 의존하는 경향을 적나라하게 보여 주는 대목이다.

이와 관련  재정 상황 평가에서는 26%가 “돈이 절실하다”고 답했으며, 24%는 “돈은 필수품으로 충분하다”고 답했다.

AD

Digido는 "연구 결과는 이전에 확립된 팬데믹과 높은 인플레이션이 필리핀 국민의 물질적 복지에 미치는 부정적인 영향을 재확인했다."고 말했다.

"재정적 격차는 재정적 격차를 해소하는 효과적인 수단으로서 책임 있는 신용 솔루션과 함께 물질적 욕구와 요구가 증가함에 따라 더욱 악화된다."고 보고서는 지적했다.

필리핀인들의 높은 차입금은 지출 증가의 결과로, 이들 중 55%가 더 많은 지출을 보았고, 그 중 대부분은 X세대 또는 42세에서 57세 사이의 연령대에 속한다.

Digido는 가계 지출의 증가는 인구의 삶의 질에 대한 요구 사항의 자연적 진화적 확장과 팬데믹 관련 과소 소비의 누적 효과 및 상승하는 인플레이션의 영향에 기인한다고 강조했고, 마찬가지로 필리핀인의 41%는 소득 감소를 경험했으며, 그 중  29%는 "소득 감소가 매우 일상생활에 압박을 가하고 있다"고 답했다.

최규현 기자


커뮤니티 > 뉴스 각종소식 > 필리핀, 물가인상으로 실질소득 감소... 대출 증가 가속화

2023년 02월 09일 (Thu)                                          공지사항 이용가이드 광고안내 광고문의 운영자에게

추천검색어   |  어메이징쇼   |  Anak

AM 06시 51분

HOME > 좋은친구들 > 뉴스 각종소식

국내외의 뉴스와 각종 소식을 올리는 공간 입니다.
출처를 밝혀주십시오..

작성일 : 22-11-27 14:16

Total 10,867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10867 [국내] 완주군, 필리핀 계절근로자 25명 입국...16농가와 매칭 뉴스타임 02-03
10866 [필리핀] 중국, “미군기지 거래, 필리핀을 곤경에 빠뜨릴 수 있어” 뉴스타임 02-03
10865 [국내] 대웅제약 ‘펙수클루’, 필리핀 이어 에콰도르서 품목허가 획득 뉴스타임 02-03
10864 [국내] 성빈센트병원 자선회, 필리핀 해외의료봉사 떠나 뉴스타임 02-03
10863 [국내] 줄라이미, 필리핀 지역 매출 증가 뉴스타임 01-30
10862 [국내] 美 국방부 "중국·북한 맞서 한국·필리핀 동맹 강조" 뉴스타임 01-30
10861 [국내] 두산에너빌리티, 필리핀 QPL과 암모니아 혼합연소 기술협력 MOU … 뉴스타임 01-30
10860 [필리핀] "필리핀으로 관광오세요"…내년까지 외국인 관광객 부가세 환급 뉴스타임 01-30
10859 [국내] 美 국방장관 내일부터 한국·필리핀 순방 '美 확장억제 통… 뉴스타임 01-28
10858 [필리핀] '일본 발칵' SNS로 모집한 연쇄 강도‥두목은 필리핀… 뉴스타임 01-27
10857 [필리핀] “필리핀 물가 너무 올라서…” 부케 대신 ‘양파 다발’ 든 신… 뉴스타임 01-27
10856 [필리핀] 필리핀 선원 권익신장 돕는 국제해사단체 설립 뉴스타임 01-27
10855 [필리핀] 필리핀서 지난 13일 한인 선교사 피살‥현지인 피의자 검거 뉴스타임 01-27
10854 [국내] 논산시, 외국인 감염병 관리 지도자 위촉…필리핀 등 9개국 10명 뉴스타임 01-27
10853 [국내] 로얄에어필리핀 인천-까띠끌란 전격취항.. 편리한 보라카이 여행… 뉴스타임 01-27
10852 [필리핀] 국제형사재판소, 필리핀 ‘마약과의 전쟁’ 조사 재개 뉴스타임 01-27
10851 [국내] 美 국방부 "오스틴 장관, 한국·필리핀 순방"…"중거리 미사일 … 뉴스타임 01-27
10850 [국내] 현지 법인 세우고 공들였는데… 필리핀 소주 수출 반토막 뉴스타임 01-27
10849 [국내] 코이카, 필리핀 '생애초기 1천일 영양 개선' 사업 성… 뉴스타임 01-27
10848 [필리핀] 2022년 필리핀 7.6% 경제성장..."코로나 규제 완화로 개인소비 … 뉴스타임 01-26
10847 [필리핀] 필리핀 중부루손한인회, 클락공항 불필요한 짐검사 없앨 것. 뉴스타임 01-26
10846 [필리핀] 필리핀서 잇단 항공사고…2명 사망·6명 실종 뉴스타임 01-26
10845 [필리핀] 한인 돈 뺏은 필리핀 경찰관들 '얼차려' 공개 망신 뉴스타임 01-22
10844 [국내] 뉴진스·대영박물관·나이키도 '곤혹'...올해도 재현… 뉴스타임 01-22
10843 [필리핀] 미-필리핀, 7년 만에 외교·국방 2+2회담…중국 문제 논할 예정 뉴스타임 01-20
10842 [국내] 인추협, 2023년 정기 총회 비대면 줌회의 방식 전국 및 미국, 호… 뉴스타임 01-20
10841 [국내] LCS그룹 “한국-필리핀 미래발전 열자”…양국 공동번영 전략 모… 뉴스타임 01-19
10840 [필리핀] ‘나 PD의 외교 다이어리’ 필리핀 새해 맞이 12과일은?···미… 뉴스타임 01-19
10839 [필리핀] 종교와 미신 혼합된 필리핀의 설 풍습 뉴스타임 01-19
10838 [국내] 금산군-필리핀 사블라얀시, 양해각서 체결 뉴스타임 01-19
10837 [필리핀] [아시아 르포]도박이 된 필리핀의 카르텔 정치 뉴스타임 01-19
10836 [필리핀] 다보스 포럼서 발언하는 마르코스 필리핀 대통령 뉴스타임 01-19
10835 [국내] 필리핀 LMP 협회, ‘기후위기 대응 협력 교류’ 제안 뉴스타임 01-19
10834 [필리핀] 필리핀 조세 법원, 마리아 레사에 무죄 판결 뉴스타임 01-18
10833 [국내] 합천로타리클럽, 필리핀 로사리오 지역에 봉사활동 전개 뉴스타임 01-18
10832 [필리핀] [포토] 필리핀 언론인 마리아 레사 뉴스타임 01-18
10831 [국내] 고양특례시 ‘필리핀 런닝맨’ 촬영지로 화제 뉴스타임 01-18
10830 [국내] 전북대, 필리핀 한옥타운 건립 '본격화' 뉴스타임 01-16
10829 [필리핀] 최고령 미스유니버스 탄생…주인공은 필리핀계 미국인 뉴스타임 01-16
10828 [필리핀] 미스 유니버스 왕관 차지한 필리핀계 미국인 알보니 개브리얼 뉴스타임 01-15
10827 [국내] '덩크왕' 아반도, "KBL, 필리핀 선수 위한 이벤트 마… 뉴스타임 01-15
10826 [국내] 필리핀 여름수도로 알려진 ‘바기오’ 뉴스타임 01-15
10825 [국내] 필리핀‘L.M.P.’영광 e-모빌리티 산업현장 방문 뉴스타임 01-15
10824 [필리핀] [초점] 필리핀 ‘양파 대란’…양파값, 쇠고기 추월 뉴스타임 01-15
10823 [국내] 현대차, 필리핀 국립경찰 현대 패트롤카 관리지원 뉴스타임 01-13
10822 [국내] 영광군, '필리핀 지방자치단체 연합 대표단' 영광 e-… 뉴스타임 01-13
10821 [국내] 산업부 “체코·필리핀 등 전략채널 강화… 원전 수주 가능성 높… 뉴스타임 01-13
10820 [국내] 두손마선교회, 오는 30일 필리핀 코피노 후원 ‘신년자선음악회… 뉴스타임 01-13
10819 [국내] 필리핀서 아내 살해 후 암매장한 목사 구속기소 뉴스타임 01-12
10818 [국내] 강원랜드, 필리핀 카지노에 국산 슬롯머신 첫 수출 뉴스타임 01-12
 1  2  3  4  5  6  7  8  9  10